필라델피아에서 생활하기 시작한 지 벌써 만 3년이 지났다. 틈틈이 이곳 생활을 글로 남겨 먼 훗날 다시 추억할 수 있게 해보자.


'[일상의 한마디] > [Living in Philly]' 카테고리의 다른 글

파이브 가이즈(Five Guys) 감자 튀김  (1) 2019.06.06
필라델피아  (1) 2018.08.01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민군 2018.11.22 04: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순보형! 저 병우에요 ㅎㅎㅎ 불현듯 형 홈페이지의 url이 생각나서 들어와보니 역시 형이 있네요~
    미국에 계시나봐요! 저도 올해초부터 브라질로 파견나와있어요. 형 소식 들을길이 없었는데, 잘지내시나 궁금하네요.
    형 옆자리에서 사회생활 처음 시작했는데 벌써15년이 흘렀네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