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854편 00:15 인천공항 도착

집으로 오는 리무진 이미 끊김
강남 쪽 심야 리무진 타고 가서 택시 타고 집에 와야 함 (택시비 환급 불투명 -_-;)
대략 새벽 3시에 집 도착 예상
오전 11시 옹 웨딩... 

헐... 그나마 초췌한 모습으로라도 갈 수는 있겠음. ㅎㅎ

p.s.

그리고... 5월 18일에서 20일까지 미쿡서 회의 가능성 있음
엽 웨딩 5월 21일 아니던가? -_-;
20일 끝나고 21일에 출발해서 한국오면 한국이 22일인지 20일인지...
가능성은 낮지만 20일 밤에 출발한다해도 한국에 오면 21일 오후일 듯. 헐

의도하지 않았는데 늘 절묘하게 얼마 되지도 않는 친구 웨딩이 출장과 겹침. 헐...

'[일상의 한마디]'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물폭탄 대란  (0) 2011.07.27
C언어 시험  (1) 2011.06.29
4월 30일(토)  (1) 2011.04.22
[후기] 미국 B1/B2 비자 인터뷰  (5) 2011.02.23
행운이 근황  (2) 2011.02.15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