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집 주방장님의 요리

우리집 주방장님의 요리

만날(이게 표준어라니...) 새로운 요리를 해주시는 우리집 주방장님.
노고를 치하하고자 음식 사진 퍼레이드... 사진에 없는 요리도 많다.
요리를 즐거워하긴 하는데 힘들어한다. ㅋㅋ

'[일상의 한마디] > [Living in Austin]' 카테고리의 다른 글

샌안토니오 방문  (2) 2008.09.21
허리케인 접근  (10) 2008.09.12
사슴이 뛰어 다니는 동네...  (7) 2008.09.08
아파트 빨래방  (2) 2008.08.19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