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 안에 갖혀 있다가 오랫만에 외출을 했다.
소림이랑 코엑스에서 저녁을 먹었다.

한 때 제 2의 고향이라고 할 만큼 자주 가던 코엑스이지만 요즘들어 통 가지 못했다.
오랫만에 갔지만 여전히 사람들도 많고 북적북적하는게 좋았다.
사람은 역시 나돌아 다녀야 보는 눈도 넓어지고 좋다.

이 시험과 숙제의 폭풍이 잦아들면 하루만이라도 나들이를 떠나고 싶다.ㅋㅋ

얼마전에 그토록 미루고미뤄서 갔던 "스파 캐슬" 갔던 생각이 나더라...
방학 때 여기저기 많이 가고 좀 더 많이 놀 걸 잘못했다... ㅠㅠ

'[순보의 일기장]'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07.04.23] 다시 시작한다.  (4) 2007.04.24
[2007.04.15] 중대한 결정  (1) 2007.04.16
[2007.04.13] 외출  (1) 2007.04.14
[2007.04.12] 삶  (2) 2007.04.12
[2007.04.10] 슬프다...  (2) 2007.04.11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 소림 2007.04.15 02: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 내 말 잘 들어야죠~
    방학에는 재충전을 좀 해줘야 학기가 신나고 활기있고 그런거지..
    마구마구 바쁘게 시간을 보낸다고 해서 다 잘하는건 아니죠.
    느림의 미학을 생각해보는 것이 가끔은 가장 어려운 일이니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