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잭바우어와의 총격전 속에서 적A가 적B에게 말했다.
It's Jack Bauer, ex-CTU, he
was
one
one of their best agents.  
적도 인정하는 잭의 능력. 이 말을 듣는 순간 전율이... ㅎㅎ

'[일상의 한마디]' 카테고리의 다른 글

귀국 결정  (7) 2010.07.22
네이버와 네이트  (0) 2010.04.26
능력있는 사람이 되자  (0) 2010.03.23
김연아 동계 올림픽 금메달!  (0) 2010.02.26
미국서 김연아 경기 보다 생긴일  (3) 2010.02.24
지난 주에 제가 즐겨보는 두 미국 드라마가 시즌 종영을 했습니다.
스포일러가 될 수 있으므로 주의 하세요...^^;

[24]

드라마가 막장까지 갔다는 팬들의 비난이 있던 6시즌. 더 이상 싸울 악당들을 찾기 어려워 자기 가족들을 대상으로 싸우기도 해야하는 막장 인생 잭바우어. 시즌 6의 24번째 에피소드의 마지막 부분은 잭의 "인간"으로써의 비애가 처절하게 느껴집니다. 한마디로 "안습 인생"이라는 것입니다. 마지막 장면이 논란이 될 여지가 있고 7시즌이 어떻게 구성될 것인지 감도 못잡을 것 같다. 잭이 악당이 된다는 설도 있고, 과거가 배경이 될 수도 있을 거란 말들이 있고 심지어 북한이 적이 될 것이라는 설설설... 암튼 내년 1월까지는 아무것도 모릅니다.
앞으로 어떻게 살아야 할까?

앞으로 어떻게 살아야 할까?


사랑하는 모든 사람 곁을 떠나야만 한다.

사랑하는 모든 사람 곁을 떠나야만 한다.


[LOST]

24와 함께 초반 미드 열풍의 주역이던 또하나의 막장 드라마 LOST. 아직까지도 꿋꿋하게 자막 없이 보고 있기 때문에 스토리가 어떻게 되는지 잘 모르겠습니다. 집중도 잘 안되고 산만했습니다만 시즌 피날레에 다가가면서 긴박한 구성이 다시 살아났습니다. 23편이 마지막이었는데 기존에는 늘 과거 회상씬이었는데 다들 그러려니 하다가 알고보니 "미래"의 모습을 다뤘습니다. 죽지 않고 살아나가긴 하는 군요. 적어도 아래의 두 사람은 말이지요.
24의 킴 바우어(엘리사 커스버트) 못지 않은 골때리는 케이트

24의 킴 바우어(엘리사 커스버트) 못지 않은 골때리는 케이트


얘도 잭인데 정이 안간다. 미래에 폐인이 되어 수염도 기르고...

얘도 잭인데 정이 안간다. 미래에 폐인이 되어 수염도 기르고...


내년 초가 되어야 다시 시즌이 시작하니 그 동안 영어 공부 열심히 해서 더 잘 볼 수 있도록 해야겠습니다. 하하...
사용자 삽입 이미지
24시에서 잭 바우어가 자주 하는 말...

위돈해브머치타임
유고너해브투트러스미
빌 잇츠 잭
뎀잇 클로이 세를라잇 나우
풋더 건 다운
컴온 클로이~
더 퐐로잉 테익스 플레이스 비트윈~
더 이벤트 어커 리얼타임
아임 잭 바우어 프롬 시티유
토니, 롸잇 나우...
리슨투미~~

- 네이봉 어딘가에서 퍼옴..ㅋㅋ -






24시를 6시즌 10편까지 모두 본 사람은 공감하지 않고는 못 배길 것이다.... ㅋㅋ   - by bong -
  1. naughty 2009.04.07 14:56 신고

    완전 공감하고 갑니다.ㅋㅋ

미국 드라마 24의 주인공인 키퍼 서덜랜드(극중 잭 바우어). 그야말로 미국식 영웅주의의 극을 달리는 24이고, 죽을 고비를 하루에도 수십차례 넘기는 잭 바우어...

항상 위급한 상황에 처하다 보니 "Listen to me."라고 상대방에게 자신이 하라는 대로 시키는 독단적인 성격이고 가정을 결국 파탄지경에까지 이르게 만든 그이다. 부인은 스파이였던 동료에게 살해되고, 딸은 방황하고...

오늘 헬스장에서 OCN에서 하는 폰 부스(Phone Booth)를 봤다. 얼마전에 키퍼 서덜랜드의 뒷조사를 하다가 그가 폰 부스의 악당이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정의의 사도 잭바우어가 악당이라니... 사실 그는 영웅 이전에 수많은 악역을 했다... 과거 사진을 보면 그야말로 Funky...

어쨌든 무려 TreadMill을 48분이나 하면서 영화를 끝까지 봤다. 전에 쭌방에서 봤던 영화인데 다시보니 정말 잼있더군. 역시 잭바우어... 악역을 해도 치밀하기 짝이없다. 결국은 잡히지도 않는 잭 바우어... ㅋㅋ 콜린 파렐은 전화기 붙잡고 시종일관 질질 짜다가 끝나는 구나...

어쨌든 외국 배우들은 나이를 먹어서도 주연을 맡고 연기력 및 인기를 끄는데 우리 나라는 길어야 30대 중반이면 이제 접고, 조연으로 밀려나는데...24도 앞으로 3시즌은 더 출연한다고 하니... 쫵~~~~~~*(Jack...)


cf. 센티넬이라는 영화가 곧 개봉한다고 한다. 마이클 더글라스와 주연일세... 받아서라도 봐야겠다. 원래 이런류의 영화 안 좋아하는데, 짹 빠우어 형님 땜시롱 봐야겠다 ㅋㅋ

+ Recent posts